뉴스   행사안내   종이신문보기   업소록   로그인 | 회원가입 | 아이디/비밀번호찾기
연방정부, 우드 버팔로 국립공원 보존에 2,750만 불 지원한다
연방정부는 멸종위기에 처한 세계문화유산으로 분류될 위기에 있는 우드 버팔로 국립공원에 새롭게 자금을 지원한다고 발표했다.지난 주 목요일, 캐서린 맥케나 환경부 장관은 향후 5년에 걸쳐 공원 보존계획에 2,750만 불을 지원할 것이라고 전했다. 이는 ..
신문발행일: 2018-07-06
IOC, 2026년 동계 올림픽 개최 도시 지원 발표
국제 올림픽 위원회(IOC)에서 지난 2일, 2026년 동계 올림픽 개최 도시에 미화로 약 9억 2천 5백만불을 지원하겠다고 발표했다. 현재 2026년 올림픽 유치 신청에 관심을 보이는 도시는 캘거리 외에 스웨덴 스톡홀름, 일본 삿포로, 터키 에르주..
신문발행일: 2018-07-06
ATCO 가스, 하늘에서 검침한다
앨버타 최대의 가스 공급자인 ATCO 가스는 1일부터 차량을 타고 돌며 검침을 하는 방법을 없애고, 하늘에 비행정을 띄워 수치를 업데이트 받는 방식을 사용하여, 4,500 ft 상공에서 120만 명 고객의 정보를 전달받을 계획이다. 캘거리 지역의 운영..
신문발행일: 2018-07-06
남부 앨버타에서 범죄 수십건 저지른 3인조 체포
캘거리 북쪽, 에어드리 근처 시골에서 수십 건의 범죄를 저지른 3인조가 체포됐다. 이 3명은 총 282건의 혐의에 대해 기소된 상태이다.경찰은 지난 27일 오전 8시 무렵, 에어드리 서쪽에 수상한 U-Haul 밴이 주차되어 있다는 주민의 신고를 받고 ..
신문발행일: 2018-07-06
전직 브롱코스 선수 일가족 교통사고로 사망
지난 30일 오후, 사스케처원 4번 고속도로 Elrose 근처에서 차량 정면 추돌사고가 발생해 일가족 5명과 다른 차량을 운전하고 있던 71세의 여성 등 양쪽 차량 탑승자 6명이 모두 현장에서 사망했다.사고로 사망한 가족은 인구 2,500명의 Rosetown에..
신문발행일: 2018-07-06
캘거리 최전방 경찰, 비살상 무기 갖춘다
캘거리 경찰이 잠재적 위험 상황을 완화하기 위해 최전방 경찰들에게 비살상 무기를 이용하도록 하는 프로그램을 시작했다. 그리고 이에 따라 올 여름부터 40명의 훈련된 경찰들에게 폭동 진압용으로 둥근 플라스틱을 발사하는 37mm ARWEN ACE-T가 지..
신문발행일: 2018-07-06
실반 레이크 가정의, 아동 포르노 제작, 유통 혐의
앨버타 실반 레이크 가정의이자 앨버타 대학교 가정의학과 부교수로 재직해 온 프레드 얀케가 아동 포르노를 제작하고 유통한 혐의 및 아동 성매매 시도로 체포됐다. 실반 레이크에서 30년간 의사로 활동해 온 62세의 얀케는 지난해 10월, 온라인을 통해 ..
신문발행일: 2018-07-06
앨버타 농장 보건 및 안전법, “상식에 맞게 변경”
지난 27일, 앨버타 주정부에서 새로운 앨버타 농장 보건 및 안전법을 발표했다. 이에 따라 직원들은 들판에서도 화장실을 갈 수 있으며, 낮은 속도에서는 안전벨트를 매지 않고도 농기구를 운전할 수 있게 됐다. 이 같은 직업안전보건 개선법은 오는 12월..
신문발행일: 2018-07-06
앨버타 주정부, 증오범죄부 신설
앨버타 정부는 인종 차별주의를 다루기 위한 광범위한 계획의 일환으로 경찰과 함께 증오범죄 부를 신설했다고 데이비드 에겐 (David Eggen) 교육부 장관이 수요일 발표했다. 또한 정부는 처음으로 반 인종주의 자문위원회를 설립하고 인종주의와 싸우기 위한 ..
신문발행일: 2018-07-06
외국에선 동족을 조심하라
영토분쟁으로 고통 받고 있는 코소보 출신 외국인 임시 노동자들이 같은 코소보 출신 업주에게 착취와 혹사 당한 사건에 대해 법원이 지난 금요일 보상과 유죄판결을 선고했다. 루시티(Rushiti)는 19세 때 전란을 피해 코소보에서 캐나다로 왔다. 정착단계를..
신문발행일: 2018-07-06
1 2 3 4 5 6 7 8 9 10
 
최근 인기기사
  캘거리 동쪽 경계 지역 대형 쇼..
  제 1회 캘거리 한인양로원 건립..
  AINP 변경안 시행 - 무엇이..
  캘거리 경찰, 여름철 주거침입 ..
  줄어든 오일 산업 일자리, 늘어..
  지역 주민 반대하던 오일샌드 프..
  논란 일고 있는 캘거리 시의원 ..
  상승하는 국제 유가에 앨버타 적..
  절대 공평하지 않은 연방 형평성..
  캘거리 시 외곽 지역 개발 붐 ..
  프레이저 순위, 캘거리 가톨릭 ..
  앨버타 고위공직자 연봉, 얼마나..
댓글 달린 뉴스
  캘거리 김강민씨 주의원 출마 선언.. +2
  휘발유 도둑의 마지막 희생자 고 .. +3
  CN드림 가족 바베큐 파티 가져 +1
  국내 최초 팔뚝 액션! 영화 '챔.. +2
  NHL 하키, 4강전 대진표 완성 +1
  오는 7월 UFC 격투기 대회 캘.. +1
회사소개 | 광고 문의 | 독자투고/제보 | 서비스약관 | 고객센터 | 공지사항 | 연락처
ⓒ 2015 CNDreams